끄적일수 있으니 약간 무섭네요

안녕하세요. 오늘도 설렁설렁 국방의 의무를 수행중입니다.
오늘은 생활코딩 강의에서 list를 간단하게 구현해봤어요. 자료구조나 웹개발이나 어디서 주워듣기만하고 실제로는 별로 다루지를 않았는데 직접배워보니까 재밌네요.

한편으로는 고민이 좀 됩니다.
이제 공부를 시작한지 일주일도 안됐는데 주변에서 이거하야한다. 저거해야한다. 들들볶는게 아주 난리입니다.
List배웠는면 tree해라, hashMap해라,
뭘 바라는게해도 그렇게도 많은지,
한편으로는 다들 제가 염려스러워 그렇게 많이 알려준다는 사실을 알고는 있지만 마음 한편으로는 조금 지치네요. 게다가 사실 그것들을 전부다 배워야 하는걸 알고있으니 왜 나는 닝겐의 몸으로 태어나
그림자 분신술을 못쓰는지 자꾸 의문이 듭니다

1 Like

천천히 하시다보면 나중에 가속도가 붙고 그러다보면 마음만큼 보실 수 있습니다 지금은 근육키운다 생각하시면 될꺼같아요 아직저도 키유는 단계입니다…

더럽게 어려운 거 만지면 아무도 안 건드릴 듯
그러니 sicp 하쉴?:joy:

으악 신입생교재다!!!

이거 정답입니다. ^^
나는 나의 길을 걷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