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 두달차 하소연

디자인은 외주인데 화상도 안되는지 글자로 의사소통

프론트엔드팀은 외국 거주 외국인

기획도 하고 코드도 짜야하는데

비즈니스 로직을 건드리다가 설계하나 사용할 외부모듈 바뀌면 바꿔야할 문서가 우르르… 사무실에 없는 사람들한테 하나하나 단문 메시지로 설명 안하려면 문서를 소흘히 할수도 없고

잘 알면 바꿀일을 줄이겠지만 나도 주니어 물어볼 사람도 도메인에 대해 전문가도 아니고 내가 조사해서 내가 결정해야하고

문서 고치다가 너무 괴로워서 그냥 멈추고 누워서 하소연 중입니다.

너무 쉬우면 재미없겠지만 초장부터 넘 난이도가 높아요.
관리하는거 너무 에너지빨리고 현자타임와요. 내가 잘 모르고 해서 특히 바꿔야할때.

뭔가 프로세스 개혁이 이루어져야… 고생많으십니다. 통탁통닥

이게 회사다 - 절망편

발암이네요…